티스토리 뷰

반응형

한 편의 로맨스 소설 같은 이야기가 있습니다. 1981년 브루스라는 청년이 프랑스 북부 기차 여행을 하고 있었습니다. 그때 파리에서 기차를 탄 매력적인 여인 산드라가 그의 옆에 앉습니다. 두 사람은 기차 여행 내내 대화를 나누면서 서로 마음이 통했다는 걸 알 수 있었죠. 어느덧 벨기에 역에 다다르자 산드라는 이번 역에 내려요라고 말을 했고, 그들은 기차 통로로 나가서 작별의 키스를 나눴습니다. 부르스는 종이에 자신의 이름과 부모님이 살고 있는 집 주소를 적어서 그녀에게 건넸고, 기차는 그녀를 내려둔 채 문을 닫고 출발했습니다. 이제 60대가 된 브루스는 그날 그녀를 따라 내리지 않은 것을 후회하고 있어요. 내가 그녀를 따라서 그 기차에서 내렸다면 얼마나 좋았을까 늘 후회합니다. 이 일화는 후회의 재발견의 저자 다니엘 핑크가 수집한 1만 6천 개의 사례 중에 하나입니다. 심리학과 뇌과학으로 인간의 내적 시면을 정확하게 꿰뚫고 경제학에서 마케팅까지 아우르며 인간의 소비 행동을 섬세하게 관찰하는 다니엘 핑크가 이번에 내놓은 책 주제는 바로 후회입니다. 세계적인 미래학자가 주목한 주제가 후회라니 다소 엉뚱하기는 해도 이내 고개를 끄덕이게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후회의 재발견

후회는 우리를 더 나은 사람으로 만든다

누구나 살면서 후회의 이불킥을 한 번쯤은 차봤을 겁니다. 보통은 후회를 부정적인 감정이라고 생각을 하고 최대한 후회하지 않아야 된다고 생각을 하니까요. 그래서 후회 없는 삶을 살기 위해서 애를 쓰지만 핑크를 비롯해서 많은 심리학자들은 후회가 매우 유용할 수 있다고 말해요. 그러니까 후회는 같은 실수를 반복하지 않고 좀 더 나은 의사결정을 할 수 있도록 도와주며, 후회는 우리를 인간답게 만드는 힘이라고도 말합니다. 물론 후회라는 감정이 불쾌하고 때론 고통스럽더라도 말이죠. 예를 들어서 사람들이 가장 후회하는 것이 무엇인지를 알게 되면 사람들이 가장 소중하게 여기는 것이 무엇인지도 알 수 있게 되는 것이죠. 그래서 핑크는 후회하지 않는 삶이 가치가 있다고 말하는 것은 이런 표현을 써서 좀 미안하지만 고심해서 선택한 단어 헛소리에 불과하다고 말합니다. 후회는 우리를 더 나은 사람으로 만들어요. 후회는 인간의 발달에 매우 기본이 될 뿐만 아니라 성인이 후회를 느끼지 못한다면 그것은 아주 심각한 문제가 있다는 신호일 수도 있습니다.

후회를 느끼는 것은 정말 중요하다

2004년 인지과학자들은 연구를 위해서 룰렛 모양의 바퀴 두 개 중 하나를 선택해서 돌리는 아주 간단한 도박 게임을 만들었는데요. 게임 참가자들은 자신이 선택한 바퀴에 어느 지점에 화살이 떨어지느냐에 따라서 돈을 따거나 잃을 수도 있었습니다. 참가자들은 바퀴를 돌렸고 돈을 잃자 기분이 상했죠. 하지만 룰렛 바퀴를 돌리고 돈을 잃었을 때 다른 쪽 바퀴를 선택했다면 돈을 땄을 거라는 사실을 알게 되자 기분이 정말 나빴습니다. 그들은 후회를 경험한 것이죠. 하지만 다른 선택이 더 나은 결과를 낳을 수 있었다는 사실을 알고도 기분이 나쁘지 않은 집단이 있었는데 이들은 안와 전두 피질이라고 불리는 뇌 부위에 이상이 있는 사람들이었습니다. 안와 전두 피질은 감정적 혹은 정서적 정보들을 상황에 맞게 조절해서 필요한 사회적 행동을 수행하도록 돕는 뇌의 기관입니다. 신경과학자 나탈리 카유미는 이런 현상에 대해서 이 환자들은 어떠한 후회도 느끼지 않는 것 같다. 그들은 이 개념을 이해하지 못한다. 다시 말해 후회를 느끼는 능력의 결연은 장점이 아니라 뇌 손상의 징후였다고 말합니다. 후회라는 감정을 느끼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지를 알아볼 수 있는 연구였죠.

후회의 분류

핑크는 세계의 후회 조사 연구를 통해서 사람들이 가장 많이 하는 후회를 크게 4가지로 분류를 해 봤어요. 그 첫 번째는 책임감 있게 행동하지 않았거나 성실하지 못했거나 신중하지 못했던 것에 대한 기반성 후회. 두 번째는 브루스가 프랑스 기차 여행에서 경험을 한 것처럼 지나친 신중함으로 때때로 찾아오는 인생을 바꿀 수 있는 기회를 놓치게 되는 대담성 후회. 세 번째는 자신의 잘못으로 다른 사람에게 상처를 입히는 주로 연인을 두고 바람을 피웠을 때 생기는 대표적인 도덕성 후회. 마지막으로 가족, 친구 또는 동료와 가까이 지내지 못했던 것에 대한 관계성 후회였습니다. 핑크는 대부분의 사람들이 이 네 가지 종류의 후회를 되풀이하고 있다고 해요. 이 중 관계성에 대한 후회가 사람들이 가장 흔히 아는 후회 경험으로 조사가 됐는데 '내가 먼저 손을 내밀기만 했더라면' 하는 후회인 거죠. 후회는 크게 두 가지, 적어도와 했더라면이라는 표현으로 나눌 수 있습니다. 적어도라는 표현은 우리의 기분을 달래줘요. 저는 승진은 하지 못했지만 적어도 해고당하지는 않았습니다. 반면에 했더라면이라는 표현은 우리의 기분을 쓸쓸하게 하죠. 만약 몇 가지 업무만 더 잘 처리했어도 승진할 수 있었을 텐데. 우리 삶에서 했더라면이라는 순간이 적어도 그보다 더 많지 않던가요? 이것이 바로 우리의 뇌와 마음이 작동하는 방식입니다.

후회는 미래의 실수를 예방하는 역할을 한다

적어도라는 반사실적 사고는 지금 당장의 감정은 지켜줄지 모르지만 미래에 더 나은 결정을 내리거나 더 좋은 결과를 내게 해주는 경우는 거의 없어요. 반면에 했더라면이라는 반사실적 사고는 지금 당장은 우리의 감정을 악화시키지만 이후 우리의 삶을 개선시켜주죠. 이게 바로 핵심입니다. 우리는 했더라면이라는 전형적인 후회를 해요. 후회의 목적은 우리의 기분을 더 나쁘게 하는 겁니다. 왜냐면 오늘 우리의 기분을 나쁘게 만듦으로써 내일은 더 잘할 수 있도록 도와줄 수 있기 때문이죠. CEO들에 관한 한 연구에 따르면 기업 리더들로 하여금 그들의 후회를 성찰하도록 하면 미래의 결정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쳤다고 해요. 즉, 후회는 우리가 결정을 내릴 때 저지른 실수를 상기시켜서 앞으로 비슷한 상황이 발생할 경우 같은 실수를 저지르지 않도록 예방하는 역할을 하는 겁니다. 이 책은 그동안 후회에 대해 생각했던 부정적인 사고를 다시금 생각해 보게 만듭니다. 후회할 줄 알되, 그것에 무너지지 않고 미래를 위한 토대로 삼을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책 속에는 더 많은 배울 점이 있으니 한 번 읽어보시기 바랍니다.

공지사항
최근에 올라온 글
최근에 달린 댓글
Total
Today
Yesterday
링크
«   2024/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글 보관함